닫기 바로가기

보도자료

인터넷신문위원회 심의 결과, 어뷰징 ‧ 선정성 광고 비중 상대적 감소 (16.03.31)

인터넷신문위원회 심의 결과, 어뷰징 선정성 광고 비중 상대적 감소

 

- 인신위, 1분기 자율심의 활동 현황 공개

- 인신위 자율심의 준수 서약사 193개 매체 대상 (20163월 기준)

- 기사광고의 미구분, 허위과장 광고의 비중은 상대적으로 늘어

 

 

인터넷신문위원회(위원장 방재홍, 이하 인신위)가 공개한 2016 1분기 기사 및 광고에 대한 자율 심의 활동 결과, 기사의 부당한 반복 전송(이하 어뷰징) 및 선정성 광고 등의 상대적 비중은 줄고, 기사와 광고의 미구분, 허위과장 광고의 비중은 상대적으로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.

 

 

 

항 목

2015

2016

1분기

2분기

3분기

4분기

1분기

상대적

감소항목

어뷰징

42%

38%

15%

8%

7%

저속선정성 광고

70%

60%

61%

41%

46%

상대적

증가항목

기사와 광고의 미구분

42%

38%

47%

42%

44%

허위과장 광고

18%

27%

25%

36%

38%

 

 

 

20161분기 자율심의 결과, 기사 어뷰징 위반 비중은 7%를 기록해 지난해 1분기 42%에 비해 크게 감소했다. 저속선정성 광고 위반 비중은 46%를 기록해 작년 동기 70% 대비 대폭 줄었다.

 

이는 매체들의 자율규제 활동에 대한 관심 증대와 인신위의 지속적인 심의 결과에 대한 이행 권고 활동으로 인해 매체의 자정 노력이 확산됐기 때문으로 분석된다. 인신위 관계자는 어뷰징, 선정성 광고 등 인터넷신문의 고질적인 위반 항목 비중의 감소는 매우 긍정적으로 평가할 수 있앞으로도 이용자의 편익과 인터넷신문 산업의 건강한 발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.

 

한편, 인신위는 인터넷신문 이용자의 편익 및 인터넷신문 산업의 속가능한 발전을 위해 지난 2012년 발족한 민간자율규제 기구로, 기사 및 광고부문에 대한 자율심의를 진행하고 있다. 현재까지 준수서약사로 참여한 인터넷신문 매체는 193개에 이른다.

 

인신위의 자율규제 심의활동에 대한 정보는 홈페이지(http://inc.or.kr)공식 페이스북(http://www.facebook.com/inc.or.kr), 한국언론진흥재단 홈페이지(http://www.kpf.or.kr) 자료실의 언론 자율심의 페이지에서 확인 할 수 있다. .

전체 : 85 (4/5)
1   2   3   4   5